Radius: Off
Radius:
km Set radius for geolocation
Search

록다운 점검 중 체포된 갱단 조직원들

록다운 점검 중 체포된 갱단 조직원들

주택을 대상으로 록다운 상태를 점검하던 경찰이 갱단 단원 3명을 각종 혐의로 체포했다.
와이카토 경찰에 따르면 지난 5월 1일(금) 밤중에 해밀턴 시내의 한 주택을 대상으로 록다운 점검을 벌이던 중 네이피어 출신의 몽그렐 몹(Mongrel Mob) 갱단 단원이 그 집에 머무는 것을 발견했다.
이는 원거리 이동을 금지한 록다운 지침을 어긴 것으로 경찰은 그에게 경고를 내렸다.
이튿날 아침에 다시 해당 주택을 찾아간 경찰은 32세의 해밀턴 출신 남성과 35세로 알려진 오클랜드 출신 남성 등 2명을 체포했다.
이들은 몽그렐 몹 단원으로 그중 해밀턴 출신은 법정에 출두하지 않은 혐의로 체포영장이 이미 발부된 상태였으며 오클랜드 출신은 권총을 불법 소지한 혐의를 받았다.
두 갱단 멤버들은 4일(월) 해밀턴 지방법원에 출두했다.
또한 이들 외에도 토코로아(Tokoroa) 출신의 28세로 알려진 남성도 한 명 체포됐는데 역시 몽그렐 몹 단원인 그는 3단계 경보 하에서 록다운 지침을 어긴 혐의를 받았다.
한편 해밀턴에서는 이보다 한 주 전에도 34세의 몽그렐 몹 단원 한 명이 금지된 무기를 휴대하고 또한 보건직원의 업무를 방해한 혐의로 체포된 바 있다.
경찰 관계자는 이들의 체포는 누구든지 록다운 지침이나 법을 위반하면 체포와 함께 기소된다는 메시지를 분명하게 보여주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코리아리뷰]

Comments 0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