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adius: Off
Radius:
km Set radius for geolocation
Search

매도가 2배 이상 많았던 외국인 주택시장

매도가 2배 이상 많았던 외국인 주택시장

지난 3월말까지의 1/4분기 동안 시민권자나 영주권자가 아닌 외국인들의 주택 거래가 큰 폭으로 줄어들엇다.
5월 1일(금) 나온 통계국 자료에 따르면, 지난 3월 분기에 외국인들은 153건의 주택을 매입한데 비해 매도는 2배가 넘는 324건에 달했던 것으로 나타났다.
이처럼 매입보다 매도가 늘어나기 시작한 것은 지난 2019년 3월 분기부터 시작됐으며 이후 지금까지 같은 추세가 이어지고 있다.
특히 이번 3월말까지의 분기처럼 매도 수량이 매입을 2배 이상 넘어가는 경우는 작년 12월 분기에도 나타났었다.
이번 분기까지 그와 같은 추세가 이어지면서 반대의 현상을 보여줬던 2년 전에 비해서는 외국인들의 부동산 구입 상황이 극적으로 반전된 모습을 엿볼 수 있다.
실제로 지난 2018년 6월 분기에는 매입이 1116건이었던 것에 비해 매도는 절반 이하인 492건을 기록했었으며, 그 직전 분기에도 매입 1083건에 매도 501건 등 외국인들의 주택 매입이 크게 붐을 이룬 바 있다.
이처럼 2년 전에 비해 분위기가 완전히 바뀐 것은 지난 2018년 후반부터 새로 도입된 ‘Overseas Investment Amendment Act 2018’에 따라 외국인들의 주택 매입이 제한되기 시작했기 때문이다.
통계국 관계자는, 이 같은 추세 변화에 따라 외국인들이 국내 주택 매매시장에서 차지했던 점유율도 2~3% 정도에서 현재는 0.5% 정도로 크게 낮아졌다고 전했다.
한편 외국인들의 주택 매매는 명의 이전(home transfers)을 기준으로 하는데, 대부분이 매매에 따른 이전이기는 하지만 극히 일부는 혼인이나 구역 변경(marriage settlements or boundary changes)처럼 다른 사유로 발생하기도 한다고 관계자는 덧붙였다. [코리아리뷰]

Comments 0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