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adius: Off
Radius:
km Set radius for geolocation
Search

‘주시’렌터카“차량 100여대 도난당해”

‘주시’렌터카“차량 100여대 도난당해”

렌터카 업체의 주차장에서 100여대나 되는 차들이 한꺼번에 도난을 당했다.
4월 27일(월) 카운티스 마누카우 경찰에 따르면, 남부 오클랜드 망게레(Māngere)에 있는 렌터카 업체인 ‘주시(Jucy)’의 차고지에서 최대 100대의 차량이 사라진 것으로 전해졌다.
도난차들 중 일부는 지난 주말에 회수되기도 했는데, 27일까지도 정확하게 도난된 차량이 몇 대인지 제대로 모르는 상태였으며 회사 측은 재고 차량‘주시’는 캠퍼밴과 함께 승용차 임대업도 하는데, 이번에 없어진 차들은 홀덴 캡티바(Holden Captiva)와 마즈다(Mazda)3, 스즈키 스위프트(Suzuki Swift) 등 승용차들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의 수사 담당자는 문제는 이들 차량들이 표지가 제대로 달려 있지 않아 멀리서 보면 주시 렌터카라고 구분하기가 쉽지 않다는 점이라고 전했다.
한편 20여대의 차량들이 주로 오타라(Ōtara)와 망게레, 파파토에토에(Papatoetoe) 등지에서 회수됐으며 이미 몇 명이 이번 도난과 관련해 체포된 것으로 전해졌다.
회사 대표는 크게 낙담한 상황인데 이번 사건은 한꺼번에 발생한 차량 도난 사건으로는 국내에서 사상 최대인 것으로 믿어진다.
이번 도난은 ‘코로나 19’ 사태로 렌터카들이 운행을 중지한 뒤 대규모로 주차된 상태에서 지난 주말에 안작데이로 인해 현장에 직원도 머물지 않던 가운데 벌어졌다.
이달 중순 언론 보도들에 따르면, 현재 5만여대에 달하는 수많은 렌터카들이 관광객들의 입국이 전면 막히면서 영업을 못한 채 전국 곳곳의 주차장들에 묶여 있거나 일부는 제대로 보안장치도 안 갖춰진 공터에 방치된 상황이다. [코리아리뷰]

Comments 0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